• 최종편집 2019-11-20(수)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11.06 10:35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카르멘1.jpg

 

조르주 비제의 걸작 오페라 카르멘이 오는 118()9() 양일간 울산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 무대에 오른다.
오페라 카르멘은 스페인 남부를 배경으로 치명적인 매력의 집시 여인 카르멘과 하사관 돈 호세의 비극적 사랑을 그린 작품으로 오랫동안 널리 사랑받고 있는 세계적 명작이다.

이번 공연은 세계적으로 각광받고 있는 이탈리아의 천재 무대 디자이너 자코모 안드리코(Giacomo andrico)의 무대 디자인과 연출의 마법사로 불리는 세계적인 연출가 잔도메니코 바카리(Giandomenico Vaccari)의 연출이 함께 어우러져 세련되고 감각적인 무대를 선보인다.

무대에 오르는 배우들도 주목할 만하다.
유럽 전역에서 최고의 카르멘으로 각광받고 있는 주세피나 파운티(Giuseppina Piunti)가 무대에 오른다. 피운티는 밀라노의 스칼라극장과 로마 오페라극장, 나폴리의 산카를로극장 등 이탈리아의 주요 극장은 물론 해외무대에서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는 정상급 성악가다.

역시 세계를 무대로 활동하고 있는 성악가인 엘리아 파비앙(Elia Fabian)이 에스카미오 역을, 다리오 디 비에트리(Dario Di Vietri)가 돈 호세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칠 예정이다.
이외에도 에스카미오 역에 우주호, 미카엘라 역에 김신혜, 김방술 등의 국내 성악가들과 디오 오케스트라(지휘 박지운), 위너 오페라 합창단, 기독교방송(CBS) 어린이 합창단 등이 함께 무대에 올라 화려한 무대를 선보일 예정이다.
특히 이번 공연은 비제의 음악뿐 아니라 스페인의 정열을 더 뜨겁게 달궈줄 다양한 춤들이 준비되어 있다.

공연 관계자는 쿠바의 민속음악을 토대로 한 하바네라’, 스페인의 민속춤곡을 사용한 세기디야’, 전주곡부터 4막에 이르기까지 흐르는 파소도블레, 두엔데까지 이어지는 화려한 무대를 기대해도 좋다.”라고 밝혔다.
한편, 이번 공연은 울산에서 국내 첫선을 보인 후 1115일에서 17일까지 서울 예술의 전당에서 공연을 이어간다.

오페라 카르멘은 8() 오후 730, 9() 오후 42회에 걸쳐 울산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에서 개최되며 가격은 브이아이피(VIP)10만원, (R)8만원, 에스(S)5만원, 에이(A)3만원이다. 공연 문의 및 예매는 울산문화예술회관(052-275-9623, http://ucac.ulsan.go.kr)에서할 수 있으며 8(초등학생) 이상 관람가능하다.

태그

전체댓글 0

  • 63142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세계 최정상급 제작진과 출연진이 펼치는 대형 오페라 조르주 비제 걸작 오페라‘카르멘’울산 공연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