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6-03(수)

아파트 청약, 이제부터‘청약 홈’에서 하세요

청약업무 이관 관련 주택법 개정법률 공포안 국무회의 통과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1.21 14:23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오는 2월부터아파트 청약업무를 한국감정원이 수행하게 된다. 청약사이트도 기존 금융결제원의 아파트투유를 대신하여 새로운 청약시스템인 청약홈(www.applyhome.co.kr)으로 바뀌게 되며,주택소유여부, 부양가족수 등 청약자격도 청약시스템을 통해 실시간으로 사전 확인할 수 있게 된다.
 
ㅇ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와 한국감정원(원장 김학규)은 주택 청약업무를 한국감정원이 수행할 수 있도록 법적 근거를 마련하고, 청약신청 이전에 신청자에게 주택소유 여부, 세대원정보 등 청약자격 관련 정보를 제공하여 부적격당첨자를 최소화하는 등의 내용이 담긴 「주택법」 일부개정 법률 공포안이121국무회의를통과하였다고 밝혔다.
 
□ 국토교통부는 주택 청약업무의 공적 측면을 고려하여 청약시스템 운영기관을 공공기관인 한국감정원으로 변경하기로 결정하고, 지난 해 8월 신규 시스템 구축을 완료하고 관련 테스트를 진행하는 등 청약업무 이관을 준비해 왔다.
 
 
ㅇ 한국감정원은 금융결제원으로부터 이달 말까지 업무를 최종 이관받고 오는 23일부터 신규 청약시스템인 청약홈을 통해 청약업무를 개시할 계획이다.
 
□ 새 청약시스템인 청약홈에서 달라지는 점은 다음과 같다.
 
① 청약 신청자격 정보 사전 제공
 
ㅇ 신규 청약시스템에서 가장 눈에 띄게 달라지는 점은 청약신청 이전 단계에서 세대원정보, 무주택기간, 청약통장 가입기간 등 청약자격을 확인할 수 있다는 점이다. 세대구성원의 사전 동의 절차를 거쳐 세대구성원 정보를 포함하여 일괄 조회도 가능하며, 청약신청 단계에서도 정보를 사전 조회할 수 있게 된다.
 
ㅇ 과거 청약 신청자의 입력 오류로 인한 당첨 취소 피해 사례를 최소화하고, 청약신청시 청약자격 정보를 신청자가 개별적으로 확인하여야 하는 불편함이 해소될 것으로 기대된다.
 
② 청약신청 단계 축소 등 편의성 강화
 
ㅇ 청약신청 진행시 화면전환 단계를 5단계로 대폭 축소(기존 10단계)하여 청약신청자의 편의성을 개선하였다.
 
ㅇ 모바일 청약 편의를 위해 반응형 웹*을 적용하여 휴대폰, 태블릿 등 모바일 환경에서도 PC환경과 동일한 청약서비스 이용이 가능하도록 하였다.
 
* 청약 홈페이지 화면의 크기가 모바일 기기의 화면 크기에 맞게 자동 조정
 
KB국민은행 인터넷 청약사이트 통합
 
‘KB국민은행청약계좌 보유자도 청약홈에서 청약 신청이 가능하도록 청약접수 창구를 일원화하였다.
 
- 과거 ‘KB국민은행청약계좌 보유자는 ‘KB국민은행 주택청약사이트를 통해서 청약신청을 하고 당첨 여부는 금융결제원 ‘APT2you’에서 확인해야 하는 불편함이 있었으나, 청약접수 창구 일원화로 이러한 불편함이 해소될 전망이다.
 
* KB국민은행 청약계좌 보유자는 전체 보유자의 22% 수준임
 
ㅇ 향후에는 현재 한국주택협회에서 별도 진행 중인 세종시 및 혁신도시 이전기관 종사자 특별공급도 청약홈으로 일원화하여 청약자의 편의를 개선해 나갈 계획이다.
 
GIS기반 부동산 정보제공
 
ㅇ 청약예정단지 인근의 기존 아파트 단지정보 및 시세정보, 최근 분양이 완료된 단지의 분양가 및 청약경쟁률정보를 GIS기반으로제공하여, 청약신청자의 청약여부 판단에 도움을 줄 계획이다.
 
⑤ 청약홈 콜센터(상담센터) 운영
 
ㅇ 신규 청약홈 사이트를 통한 각종 청약정보 제공을 위한 전용 상담센터(1644-2828, 영업일 09:00~17:30)를 운영한다.
 
- 유형별 신청자격 및 주택공급 제도 안내, 청약시 각종 유의사항 등 고객 맞춤형 상담서비스 제공으로 신규 청약홈 사이트 및 청약제도에 대한 국민 이해를 높이고보다 편리한 청약환경을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
 
□ 국토교통부는 이번 청약업무 이관을 계기로 대국민․사업주체 서비스 확대, 청약 부적격 당첨자 및 불법청약 방지, 청약정보의 실시간 정책 활용등 청약업무의 공적 기능을 강화할 계획이다.
 
ㅇ 청약자에게는 청약 신청자격 정보뿐만 아니라, 청약신청률․계약률,인근 단지 정보, 지역 부동산 정보 등 의사결정을 위한 정보를 확대 제공하고, 사전검증 확대를 통해 사업주체의 청약자격 검증에따른 부담을 완화할 계획이다.
 
- 향후 부동산전자계약서비스와 연계하여 청약자와 사업주체의 계약 체결에 따른 불편을 최소화하고, 실시간 계약 현황을 제공하는 등 정보제공도 강화할 계획이다.
 
ㅇ 또한, 부정청약을 방지하고, 청약시장 상황 변화에 따른 정책마련이 가능하도록 분양부터 입주까지 청약 全과정에 대한 상시 모니터링및 현장점검 등 청약시장 관리도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 한국감정원 유은철 청약관리처장은 23일부터 청약홈 사이트가오픈될 계획이며,
 
21()부터 2()까지15개 금융기관과 금융망 연계가 예정되어 있어, 청약계좌 순위 확인 및 청약통장 가입・해지 등 입주자저축 관련 은행업무가 제한되어 각별한 유의가 필요하다고 밝혔으며,
 
“‘청약홈은 지속적인 사용자 편의 개선을 계획하고 있으며, 운영과정에서 나타나는 불편사항은 적극 경청하여 시스템 개선에 반영하겠다고 밝혔다.

 

□ 또한, 국토교통부 황윤언 주택기금과장은 이번 청약업무 이관을 계기로 아파트를 청약하려는 국민들의 편의가 개선되고, 부적격 당첨에 따른 실수요자 피해도 크게 줄어들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태그

BEST 뉴스

전체댓글 0

  • 07421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아파트 청약, 이제부터‘청약 홈’에서 하세요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