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2-28(금)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2.04 12:59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noname01.jpg
물향기수목원 습지생태원 전경

 

○ 경기도산림환경연구소, 물향기수목원에 무장애나눔길조성
- 2020년 한국산림복지진흥원 공모사업 당선, 녹색자금 지원금 276백만원 확보
20208월까지 수목원 내 습지생태원 주변 데크길 및 포장길 600m 조성
- 보행약자(장애인, 노약자, 유아 등)의 편리한 수목원 이용 기능 제공

경기도 대표 수목원인 물향기수목원에 보행약자 여부 상관없이 남녀노소 누구나 숲을 즐길 수 있는 무장애나눔길이 조성된다.
무장애나눔길은 한국산림복지진흥원에서 추진하는 녹색자금 공모사업으로, 휠체어나 유모차 등을 이용하는 보행약자들이 안전하게 숲을 이용할 수 있도록 산책길을 만드는 사업이다.
물향기수목원은 2020년도 공모사업에 당선됨에 따라 녹색자금 276백만 원을 확보, 46천만 원의 예산을 투입할 예정이다.
이에 따라 물향기수목원의 상징이자 탐방객들로부터 가장 인기가 많은 습지생태원 주변에 약 600m 규모의 무장애나눔길을 만들 계획이다. 공사는 20208월 완공을 목표로 올해 3월부터 들어갈 예정이다.
구체적으로 경사 4% 이하의 목재 데크길과 포장길을 조성하고, 보행약자들이 편히 쉬어갈 수 있도록 일정 구간에 휴게공간을 만들 계획이다.
신광선 경기도산림환경연구소장은 지난해 무궁화원 리모델링에 이어 올해 무장애나눔길 조성사업으로 보행약자들도 일반인과 차별 없이 식물 관찰과 교육프로그램을 다양하게 체험을 할 수 있도록 하겠다라고 밝혔다.

물향기수목원은 물과 나무와 인간의 만남이라는 주제로 지난 2006년 오산시 수청동에 개원했다. 연간 35만 명의 방문객이 이곳을 찾고 있으며, 이중 38%인 약 13만 명이 보행약자로 추산된다

 

 

태그

전체댓글 0

  • 26249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경기도, 물향기수목원 보행약자도 걷기편한 ‘무장애나눔길’ 만든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