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5-27(수)

인천시, 코로나19를 피하는 온라인 박물관 운영한다

3.11~9.30, 검단선사박물관‘e-book+ 온라인 박물관’개관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3.13 10:14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천시(박남춘 시장) 검단선사박물관은 코로나19로 인해 휴관으로 박물관관람이 어려운 시민을 위해서 ‘e-book+ 온라인 박물관을 제작․운영한다고 밝혔다.
 
e-book+ 온라인 박물관은 시민들이 모바일 또는 PC를 이용하여 언제 어디서나 3차원으로 펼쳐진 박물관으로 들어가 원하는 전시공간을 자유롭게 관람할 수 있다.
 
○ 또한, ‘온라인 박물관e-book시스템을 접목하여 온라인 관람 중 유물 상세 내용이 궁금하면 지정된 e-book아이콘을 클릭하여 동영상 또는 도록 자료를 펼쳐 볼 수 있도록 학습자료실 기능을 추가할 예정이다.
 
○ 현재 코로나19로 휴관 중에 있어 조금 더 신속하게 시민들에게 관람 편의를 제공하기 위하여 우선 제작된 3차원 온라인 박물관을 지난 311일부터 홈페이지를 통해 제공하고 있다.
 
○ 검단선사박물관 ‘e-book+ 온라인 박물관이 완성되면 관람을 희망하는시민에게 박물관 관람 사전․사후 정보제공 편의는 물론 e-book제공을 통한 온라인 학습장으로 활용이 가능하다.
 
○ 특히 방문 관람에 제약이 있거나 여건이 어려운 시민들에게 온라인을 통한 관람 기회 확대는 물론 코로나19로 어린이 돌봄이 힘들어진 요즘, 가족이 온라인 박물관을 방문하여 관람을 함께 즐기는 것도 좋을 것이다.

 

311일부터 3D로 제공되는 온라인 박물관은 검단선사박물관 홈페이지를 통해 미리 만날 수 있으며, ‘e-book+ 온라인 박물관330()부터 관람할 수 있다. 관람시간은 제한이 없고 관람료도 무료이다.

태그

전체댓글 0

  • 35075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인천시, 코로나19를 피하는 온라인 박물관 운영한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