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5-20(금)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2.03.21 18:25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전국 25곳 중 진주 중앙·논개시장김해 동상시장 3
맞춤형 컨설팅과 전통시장 관광바우처 사업국내외 홍보지원 등 혜택
코로나 이후 관광연계 전통시장 활성화 견인 기대
 
경상남도(도지사권한대행 하병필)는 한국관광공사에서 선정한 해외홍보마케팅지원 대표시장 전국 25곳에 진주 중앙시장논개시장김해 동상시장 등 경남지역 3개 시장이 선정되었다고 21일 밝혔다.
 
대표시장 선정은 한국관광공사가 전통시장에 해외관광객을 유치하기 위해 홍보마케팅 등 다양한 지원을 하고자 2018년부터 추진해 오고 있다.
 
이번에 선정된 진주 중앙시장과 논개시장은 육회비빔밥비빔국수백년가게 등 먹거리와 먹자골목드라마 촬영지 면 특화거리(noodle road), 한국 토종 앉은뱅이 밀로 만든 수제 맥주를 주제로 한 진맥축제 등 즐길거리가 풍부한 곳이다.
 
김해 동상시장은 동상동 다문화거리에 형성된 글로벌 푸드타운에 중국인도우즈베키스탄 등 10여 개국 출신의 외국인이 운영하는 30여 개 점포가 인접해 있고 연말이면 동상 크리스마스 문화축제 등이 열려 평소 많은 외국인이 찾는 지역이다.
 
한국관광공사는 이번에 선정된 대표시장에 전통시장 국내외 홍보전통시장 연계 테마상품 개발 및 판촉전통시장 맞춤형 컨설팅과 수용태세 개선을 지원한다.
                     
또한다가오는 30일 전통시장 관광활성화사업 설명회를 개최하고 6월경에는 대표시장을 대상으로 전통시장 관광바우처 사업도 진행한다.
 
전통시장 관광바우처 사업은 시장 인근 관광지 방문 관광객에게 관광바우처(5천원 권)를 배부하고 대표 전통시장에서 사용하도록 하여 2차 소비 유도와 판매를 촉진하는 사업이다.
 
경남도는 올해 한국관광공사의 전통시장 관광바우처 사업을 3개 대표시장(진주 중앙·논개시장김해 동상시장)에 시범 적용하고 성과를 면밀히 분석한 뒤 내년부터 자체사업 추진을 검토할 계획이다.
 
아울러 코로나 이후 잠재된 여행 수요 급증이 예상됨에 따라 국내외 관광객 등 외부고객의 전통시장 유입을 통한 매출증대와 관광연계 전통시장 활성화를 위해 다음 달 경남지방중소기업청·도 관광협회·경남상인연합회 등 유관기관·단체와 협업체계 구축에도 나선다.
 
한편경남도는 지난해 11월 문화체육관광부·한국여행업협회의 국내여행상품 할인지원사업 지정업체와 협력을 통해 진주 중앙시장과 통영 중앙시장을 방문하는 경남 애(전통시장 여행상품(1 2)’을 운영해 540여 명이 참여한 바 있다.
 

서창우 경남도 소상공인정책과장은 이제 전통시장 매출증대와 활성화를 위해서는 지역 고객 유치를 뛰어넘어 전통시장에 국내외 관광객 유치로 새로운 판로를 개척해야 할 것이라면서 관광과 연계한 전통시장활성화로 코로나 이후 상권회복을 적극 준비하겠다라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4510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경남 전통시장 3곳, 한국관광공사 대표 전통시장에 선정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