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5-20(금)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2.04.05 17:01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공연포스터.jpg

 

한국·독일 가곡 등 다양한 장르 독창과 합창으로 선사
7, 박동희 예술감독 지휘로 문예회관 소공연장서 공연

울산시립합창단이 오는 47일 목요일 오후 730분 울산문화예술회관 소공연장에서 기획연주회 마음을 울리는 노래를 선보인다.

한국 가곡, 외국 가곡, 유명 아리아 등 다양한 장르의 음악을 독창과 합창으로 감상할 수 있는 이번 공연은 박동희 예술감독의 지휘와 울산방송(ubc) 이승재 아나운서가 진행을 맡아 곡에 대한 설명을 곁들여 관객의 이해를 돕는다.

특히 김성아 수석, 정연실 차석, 정규현 수석, 김진용 수석을 비롯한 13명의 단원이 솔리스트로서의 역량을 발휘하는 무대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공연은 드보르자크가 3명의 자녀를 잃은 슬픔을 어머니와의 추억으로 이겨내며 작곡한 곡 어머니가 가르쳐주신 노래가 솔리스트의 절제되고 애절한 목소리로 막이 오른다.

이어 3곡의 독일가곡, 그리운 금강산, 박연폭포 등 귀에 익은 한국 가곡을 독창으로 감상할 수 있다.

또한 고향의 노래, 밀양 아리랑 등 5곡의 합창곡을 풍성하고 포근한 음색으로 감상하고 로시니의 오페라 세빌리아의 이발사중 듣기만 해도 숨이 넘어갈 것 같은 수다스러운 가사와 화려한 기교가 특징인 나는 이 거리의 만물박사외 다수의 아리아를 선보인다.


마무리(피날레)무대는 유명 오페라 아리아 메들리로 성대하고 화려한 합창 하모니로 여운을 남긴다.

울산시립합창단 관계자는한국의 서정미가 돋보이는 한국 가곡, 가곡의 진수를 보여주는 독일 가곡 등 다양한 장르의 음악을 준비하였다.”잔잔하고 때론 유쾌한 울림으로 잠들어 있던 감성을 깨워보시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58394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울산시립합창단 기획연주회 ‘마음을 울리는 노래’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