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7-11(월)

2022 전국(장애인)체전 성화봉 디자인 최종 결정

울산에서 하나되는 화합·도약·평화체전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2.06.07 10:30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2022 전국체전 성화봉 최종 디자인.png

 

울산의 상징 고래와 태화강을 디자인으로
시민 약 8,000명 선호도 조사 참여해 직접 선택

오는 10월 울산에서 열리는 2022 전국(장애인)체전의 성화봉 디자인이 최종 결정됐다.

최종 선정된 디자인은 울산의 상징인 고래와 태화강을 주제로 한다. 울산시의 상징색인 푸른색으로 미래와 희망, 역동성을 표현했고, 흰색을 활용해 깨끗하고 공정한 대회가 되길 바라는 마음을 담았다.

앞서 울산시는 성화봉 디자인 최종 선정을 위해, 526일부터 62일까지 2022 전국(장애인)체전 누리집을 통해 성화봉 디자인 대시민 선호도조사를 실시했다.

고래와 태화강을 주제로 한 디자인과 태화강 국가정원의 십리대숲 대나무를 형상화한 디자인, ‘울산종합운동장 성화대디자인 등 세 가지 후보를 가지고 온라인 투표를 진행했다.

투표에는 총 8,090명이 참여했으며, 이중 절반에 달하는 4,010명이 고래와 태화강디자인을 선택해 최종 성화봉 디자인으로 선정됐다.

이에 울산시는 이 디자인을 활용해 이달부터 성화봉 제작에 착수하며, 오는 9월까지 성화봉 제작을 완료한다는 계획이다.

울산시 관계자는 코로나19 이후 3년 만에 정상적으로 전국체전이 개최되는 만큼 다양한 시민 참여형 행사를 통해 시민들의 참여와 관심을 끌어 올리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울산시는 성화봉 디자인 선정에 이어 2022년 전국(장애인)체전의 시작을 밝혀줄 성화 봉송 주자를 오는 7월부터 한 달간 모집할 예정이다.

태그

BEST 뉴스

전체댓글 0

  • 45909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2022 전국(장애인)체전 성화봉 디자인 최종 결정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